검색

구리시, 코로나19 대응 건강진단 한시적 유예 연장

시민불편 감안 식품위생업소 종사자 건강진단 5월31일까지 유예

가 -가 +

오효석 기자
기사입력 2020-03-30


구리시, 코로나19 대응 건강진단(보건증) 한시적 유예 연장


[경기IN=오효석 기자] 구리시는 코로나19 여파를 적극 대응하고 보건소 감염병 대응업무의 신속함을 위해 관내 식품위생업소 4,658개소의 종사자 건강진단 실시 유예기간을 당초 3월 31일에서 5월 31일까지 추가 연장한다.

이번 한시적 유예 연장조치는 신규 및 기존 영업자, 종업원이 5월 31일 이후 1개월 이내 건강진단을 실시하도록 해, 코로나19 감염증으로 건강진단을 받지 못한 영업자와 종업원에게 행정처분 등 불이익을 받지 않도록 하기 위한 것이다.

건강진단 유예실시는 5월 31일까지 한시적으로 적용되며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적용기간의 연장 여부를 추가로 검토할 예정이다.

안승남 구리시장은“이번 코로나19 감염증으로 인한 식품위생 업소의 영업자와 종업원에 대해 법적 건강진단 의무 실시기간을 한시적으로 추가 유예조치를 실시했다으로써 식품위생업소 영업자의 어려움을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앞으로도 식품위생 업소의 경제적 활력과 영업자들의 행정적 어려움을 최대한으로 해결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i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