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탄소중립 안양시가 앞장섭니다.

최대호 안양시장 탄소중립 지방정부실천연대발족식에서 폭넓은 의견교환

가 -가 +

박한수 기자
기사입력 2020-07-08


최대호 안양시장 탄소중립 지방정부실천연대발족식에서 폭넓은 의견교환


[경기IN=박한수 기자] 최대호 안양시장이 지난 7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탄소중립 지방정부 실천연대 발족식에 참석했다고 안양시가 8일 밝혔다.

탄소중립 지방정부 실천연대 발족식은 탄소중립 달성을 위해 전국 각 지자체들이 공동 대응할 것을 다짐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최대호 시장은 이날 발족식에서 반기문 국가기후환경회의 위원장과 조명래 환경부장관을 비롯한 지방자치단체장들과 탄소중립에 대해 폭넓은 의견을 교환했다.

발족식에서는 또 2050년까지“탄소중립”목표달성을 다짐하는 17개 광역지자체와 63개 기초지자단체의 공동선언이 채택됐다.

지방정부와 중앙정부의 연대를 위해 환경부와 실천연대 간 협약도 맺었다.

안양시는 80개 지방정부와의 탄소중립 실천연대를 통해 도시의 탄소배출량 제로화를 위한 온실가스의 실질적 감축에 대한 기반을 마련하고 안양시 특성에 맞는 온실가스 감축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지난 6월 환경부에서 추진하는 기초 자치단체 온실가스 감축컨설팅 시범사업에 응모해 선정되기도 했다.

안양시는 온실가스 배출특성과 배출량 산정분석을 통해 온실가스 감축사업을 발굴 추진해나간다는 전략이다.

최 시장은 코로나 19 위기상황으로 인해 잠정 연기된 ‘안양시 기후위기 비상선언 선포식’을 하반기에 열고 탄소중립에도 앞장서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i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