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공공자전거무료대여소 2호점 개소식 및 자전거 도로 탐방

가 -가 +

강동완 기자
기사입력 2020-10-27


공공자전거무료대여소 2호점 개소식 및 자전거 도로 탐방


[경기IN=강동완 기자] 평택시는 지난 26일 오성면 당거쉼터 주차장 내에 위치한 ‘두바퀴의 행복’ 공공자전거무료대여소 2호점 개소식을 진행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정장선 평택시장, 강정구 평택시의회 부의장, 유승영 평택시의회 운영위원장, 최은영 평택시의원, 이해금 평택시의원, 정일구 평택시의원, 김영해 경기도의원, 평택시 사회적경제기업 관계자 등 60여명이 참석했다.

개소식 이후 노랑등대까지 약3㎞ 자전거 도로를 탐방하며 오성강변을 따라 가을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시간을 보냈다.

2019년 10월, 평택시와 사회적협동조합 평택지역자활센터는 저소득 취약계층의 일자리창출 및 평택시민의 여가활동 증진을 위해 ㈜경동나비엔, ㈜알박, 한국전기안전공사 평택지사 후원을 받아 공공자전거무료대여소 1호점을 통복천에 개소했다.

월 평균 700여명의 시민들이 공공자전거를 이용하고 이용객이 점차 늘면서 2호점을 개소하게 됐다.

2호점은 지난 9일 임시 오픈을 시작으로 평일 50명, 주말 250여명의 시민들이 공공자전거를 이용하고 있다.

대여소에는 성인용, 어린이용, 2인용 등 총 60여 대의 자전거와 안전 헬멧 등이 비치되어 있으며 매주 월요일 휴무를 제외하고 연중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하고 있다.

시민 누구나 신분증을 제시하면 간단한 동의서 작성 후 무료로 이용할 수 있고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자전거 소독, 소독제품 비치, 이용자 발열체크 등 안전하게 이용을 할 수 있도록 안전 수칙을 지키며 대여소를 운영하고 있다.

평택지역자활센터 김양수 센터장은 “이번 2호점을 통해 평택시민들에게 힐링의 장소가 되었으면 좋겠다”며 “안전하고 즐거운 자전거 운행을 위한 공공자전거대여소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정장선 평택시장은 “코로나19로 많은 시민분들이 일상생활에서 답답함을 벗어나 공공자전거 이용을 통해 자연 경치도 감상하고 소중한 분들과 즐거운 여가 시간을 보냈으면 좋겠다”고 말하며 “앞으로도 공공자전거정책 확대를 통해 시민 모두가 건강하고 행복한 평택시가 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i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