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최대호 안양시장, ‘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 동참

“뉴노멀 시대 주민중심의 자치분권 도약해야.”

가 -가 +

박한수 기자
기사입력 2021-01-21

 

최대호 안양시장,  ‘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 동참 모습


[경기IN=박한수 기자] 최대호 안양시장도‘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에 동참한다.

안양시는 최대호 시장이 안병용 의정부시장과 정덕천 부천시장의 지명을 받아 지난 20일‘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동참을 선언했다고 밝혔다.

‘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는 대통령소속 자치분권위원회에서 시작한 릴레이 캠페인이다.

지난해 12월 지방자치법이 전면 개정된 것을 계기로 금년 지방자치 30주년이 되는 해를 맞아 자치분권에 대한 각오와 열망을 메시지를 통해 전달하고 기대감을 확산시키자는데 뜻을 두고 있다.

최 시장은“32년만에 전부 개정된 지방자치법이 1월 13일부터 발효, 중앙정부에서 지방으로 중심이 대전환되는 지방분권 시대가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금년 7월부터는 자치경찰제도가 시행돼 2022년까지 단계적으로 자치경찰 업무가 이관됨으로써 주민중심의 지방자치시대가 열리게 됐다며 자신의 sns를 통해 반겼다.

또한 그동안의 지방자치가 1.0이었다면 앞으로는 2.0시대가 돼, 주민주권 실현에 따른 성장과 발전을 거듭할 것임을 전망했다.

최 시장은 특히 뉴노멀 시대에 시민중심 자치분권 도약으로 안양시민을 위한 새로운 시대를 열어가겠다는 다짐도 나타냈다.

다음번 챌린지 동참인 으로는 최병일 안양시의회 부의장과 이하나 이룸교육네트워크 사무국장을 지명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대호 안양시장, ‘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 동참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i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