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경기평택항만공사-안산시, 해양안전문화사업 활성화 ‘업무협약’

해양안전체험관 통해 레저관광 등 지역상생발전 기대

가 -가 +

오효석 기자
기사입력 2021-02-26

 

▲ 업무협약 기념사진  © 경기인

 

경기=오효석 기자경기평택항만공사와 안산시가 해양안전문화사업 활성화 및 지역상생발전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경기평택항만공사(사장 문학진)와 안산시(시장 윤화섭)에 따르면 26일 안산시청에서 경기해양안전체험관 건립을 기반으로 문화·예술·관광·교육 등 다양한 분야의 상호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주요 협력사항은 해양안전문화사업 발굴과 정책 건의 및 정보 공유 지역사회 일자리 창출 및 경제 활성화 해양레저산업과 해양관광 육성 마리나항·안산 뱃길 사업 등 해양레저 기반산업 연구와 육성 지역관광자원 연계 모델 개발 기타 해양안전문화사업 관련 세부사항 등이다.

 

공사 문학진 사장은 경기해양안전체험관과 이번 업무협약은 도민에게 해양안전의 중요성을 알릴 수 있는 중요한 매개체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더불어 해양레저 산업의 기반 육성을 통해 경기해양 관광산업 활성화에 박차를 가해 경기도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공사와 안산시는 경기해양안전체험관을 통해 해양안전문화사업과 연계한 지역사회 일자리 창출 및 지역상생발전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한편, 경기도 안산시 대부북동 방아머리문화공원 내 지하1, 지상310,045.66규모로 건립되고 있는 경기해양안전체험관은 오는 6월 정식 개관을 앞두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경기평택항만공사-안산시, 해양안전문화사업 활성화 ‘업무협약’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in. All rights reserved.